Korea

지난달 수출 4% 늘어 ‘증가세 반전’

반도체 16%… 석달연속 두자릿수
올해 무역흑자 이미 작년 넘어서
지난달 수출이 1년 전보다 4% 늘어 2개월 만에 증가세로 돌아섰다. 1년 전에 비해 조업일수가 적었는데도 수출액이 늘면서 수출 회복에 대한 기대가 커지고 있다.

1일 산업통상자원부에 따르면 11월 수출액은 458억1000만 달러로 집계됐다. 지난해보다 조업일수가 0.5일 적어 하루 평균 수출액은 6.3% 증가했다. 전년 대비 조업일수가 줄었는데도 월간 수출이 증가한 건 2018년 3월 이후 처음이다.

주력 수출품목 15개 가운데 10개의 수출이 1년 전보다 증가했다. 특히 반도체, 디스플레이, 무선통신기기, 2차전지 등 정보기술(IT) 관련 품목 6개의 수출이 늘어 전체 수출 증가를 이끌었다.

지난달 반도체 수출은 16.4% 증가해 3개월 연속 두 자릿수 증가율을 보였다. 디스플레이와 무선통신기기 수출도 각각 21.4%, 20.2% 늘었다. 자동차 수출은 2.1% 증가해 3개월 연속 증가세를 이어갔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에 따라 비대면 경제가 활성화하고 위축됐던 소비 심리도 일부 회복한 영향이라고 정부는 분석했다. 수출 상대국별로는 중국(1%), 미국(6.8%), 유럽연합(24.6%), 아세안(6.4%) 등 4대 시장의 수출이 일제히 늘었다. 올 들어 11월까지 누적 기준으로 무역수지 흑자는 390억 달러로 이미 지난해 연간 기준 실적(388억9000만 달러)을 넘어섰다. 정부 관계자는 “3개월 연속 총 수출액이 400억 달러를 넘었고 무역수지도 50억 달러를 달성하는 등 최근 수출 회복 추세가 지속되고 있다”고 평가했다.

세종=주애진 기자 jaj@donga.com기자페이지 바로가기>


창닫기
기사를 추천 하셨습니다지난달 수출 4% 늘어 ‘증가세 반전’베스트 추천 뉴스

Football news:

세티엔은 바르셀로나에서 보상 4 백만 유로를 요구하고있다. 발 베르데의 사임 클럽 비용 11 백만
두 Cornell 선수 테스트에 대한 긍정적인 코로나 경기 후에와 바르셀로나
Mbappe 는 리그 1 득점 목록에 1 을 완료 17 출연 13 골을 기록했다. 그는 행진 4 개의 게임 목표 없이
네덜란드는 그의 첫 번째 28 분데스리가 출연 27 골을 넣었습니다. 그는 두 번째 사람을 이렇게
세비야가 고메즈 파파에게 사인하려는데 몬치는 협상 중이야 Atalanta 을 판매하려고 그를 하지 않는 클럽 이탈리아에서
Holand 을 득점했 14 목표 13 분데스리가 이번 시즌
Neymar 는 PSG 에 대한 자신의 100 번째 게임을하고있다. 그는 클럽 이후 2017 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