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his article was added by the user . TheWorldNews is not responsible for the content of the platform.

작업자 3명 사망 안양 도로 포장공사…작업 시간 지키지 않았다

음 의원은 이날 개원 중인 제271회 안양시의회 제2차 정례회의에서 "사고 시점이 일몰 이후인데, 도로 점용허가 및 굴착 허가에 작업 시간이 명시되어 있느냐"고 질의했다. 이에 안양시는 "있다"고 서면으로 답변했다.

답변에 따르면 시공회사는 '오전 6시~오전 9시'와 '오후 6시~오후 9시' 각각 공사를 중지한다고 신고 했고, 안전조치 등에 따른 도로교통법에도 작업 시간은 오전 9시~오후 5시와 오후 9시~다음날 오전 5시로 명시돼 있다.

한편 이날 사고는 여 모 씨 등 작업자 3명이 사고 현장에서 전기통신관로매설 도로포장 작업 도중 롤러(바닥 다짐용 장비)에 깔려 일어났으며, 경찰은 롤러를 운전한 B 씨를 업무상 과실치사 혐의 등으로 입건했다.

associate_pic

사고 현장 모습(사진 경기도 소방본부 제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