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star Bookmark: Tag Tag Tag Tag Tag
Korea

정시 확대 63.9% '찬성'…차기 선호도 1위엔 '이낙연'

<앵커>

문재인 대통령의 임기 반환점을 맞아 실시한 SBS 여론조사에서 최근 정부의 대입 정시 확대 방침에 대해 찬성 응답이 63.9%로 조사됐습니다. 차기 대선주자 선호도에서는 이낙연 총리가 2위 황교안 한국당 대표와 격차를 더 벌리며 21.8%로 1위였습니다.

윤나라 기자입니다.

<기자>

정부의 대입 정시 확대 방침에 대해서는 찬성 63.9, 반대 28.8로 찬성 응답이 2배 넘게 많았습니다.

찬성 응답자들에게 정시 비중을 얼마나 높이면 좋을지 물었더니 수시와 정시를 비슷하게 하자 38.8%, 아예 정시를 수시보다 더 높이자 35.2%, 교육부 권고안인 30% 수준 21.4% 순으로 답했습니다.

검찰 기소로 논란이 커진 차량 공유 서비스 '타다'에 대해서는 관련 규제 개정하는 등 성장 장려하자 63.6%, 편법 운영이니 규제해야 25.4%로 장려해야 할 혁신산업으로 보는 의견이 2배 이상 많았습니다.

오는 22일 밤 자정, 종료되는 한일 군사정보보호협정에 대해선 그대로 종료해야 47.4%, 안보차원에서 연장해야 45.5%로 팽팽히 맞섰습니다.

차기 대선후보 선호도 조사에선 이낙연 총리 21.8%, 황교안 한국당 대표 12.3%, 이재명 경기지사 5.6%, 유승민 바른미래당 의원 5.3%, 홍준표 전 대표 5%, 조국 전 법무장관 4% 순이었습니다.

내년 4월 총선에 대한 의견은 안정적 국정 운영을 위해 여당 후보에 힘을 실어줘야 한다 47.9%, 정부 여당 견제를 위해 야당 후보에 힘을 실어줘야 한다 44.6%였습니다.

이번 조사는 지난 6일 오후부터 8일 밤까지 사흘간 전국 성인남녀 1천9명을 대상으로 진행됐고 95% 신뢰 수준에 오차범위는 ±3.1% 포인트입니다.  

Themes
IC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