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

전남도, '사회적 거리 두기 2단계'로 방역단계 격상…6일부터

코로나19 확산세가 지역사회에 계속되자 전남도가 방역단계를 '생활속 거리두기'에서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로 격상키로 했습니다.

김영록 전남지사는 오늘(5일) 비대면 브리핑을 열고 "우리 도는 6일부터 방역단계를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로 격상해 강력한 방역조치를 시행한다"고 밝혔습니다.

김 지사는 "수도권, 충청권, 전북에 이어 광주·전남 지역에 코로나19 지역감염이 무서운 속도로 확산하고 있다"며 "사찰과 교회, 병원, 요양시설, 방문판매장 등 다중이용시설의 지역감염이 계속되어, 더 이상 '생활 속 거리두기'만으로는 청정 전남을 지켜내기 어려운 위중한 상황"이라고 말했습니다.

주요 방역 조치로는 실내에서는 50명 이상, 실외에서는 100명 이상의 모임과 행사 개최가 전면 금지됩니다.

대중교통을 이용하거나 음식점·카페 등을 이용할 때 마스크 착용도 의무화했습니다.

도내 전역에서 대중교통 마스크 착용과 식품접객업소 마스크 착용을 의무화하는 행정조치는 이미 시행 중입니다.

노인 요양병원과 노인요양시설의 외부인 면회도 금지됩니다.

이들 시설은 이달 3일부터 면회 금지와 입소자·종사자 출입을 제한하는 준코호트 격리를 시행하고 있습니다.

공공기관 등에서 운영하는 다중이용시설의 운영도 전면 중단됩니다.

유치원·초중고 학생의 등교 여부에 대해서도 조속한 시일 내에 교육부·도 교육청과 협의해 결정하기로 했습니다.

김 지사는 "코로나19를 막는 가장 중요한 방역수칙은 마스크 착용 생활화이며 무더운 날씨로 힘들더라도 언제 어디서나 반드시 마스크를 착용해 달라"며 "지역감염 차단의 성패를 가르는 중대 시점인 만큼 위기상황임을 인식하고 도민 여러분의 적극적이고 자발적으로 방역수칙을 준수해 달라"고 당부했습니다.

(사진=전남도 제공, 연합뉴스)

Football news:

맨체스터 유나이티드는 보루시아 산쵸에 대한 협상을 선도 한 방법에 불행. 독일군은 직접 소통하고 싶지 않았다^.맨체스터 유나이티드는보루시아 도르트문트는 미드 필더 제이든 산초의 전송을 협상하는 방법에 만족하지 않습니다
리버풀은 올림피아 코스에서 수비수 Tsimikas 의 구매를 발표했다
보르도는 전 조수 블랑 가스를 헤드 코치로 임명했습니다
스털링 레알 마드리드를 통해 승리:남자 도시는 매우 배고팠다. 우리는 챔피언스 리그에서 성공할 수있는 힘을 가지고 있습니다
유브에서 피를로 소개 갈리아니:나는 그를 축하하기 위해 호출 할 때 안드레아는 미친 사람처럼 웃었다
비야 레알 발렌시아 캡틴 파레오와 미드 필더 코퀼린에 대한 더 이상 2,000 만 유로를 지불하지 않습니다
토마스 투첼:아탈란타는 완전히 독특한 스타일을 가지고있다. PSG 는 놓치지 어려울 것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