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

KB, PO 2차전서 신한은행 꺾고 3회 연속 여자농구 챔프전 진출

여자프로농구 정규리그 2위 청주 KB가 3위 인천 신한은행을 제압하고 2년 만의 챔피언결정전 진출에 성공했습니다.

KB는 2일 인천 도원체육관에서 열린 KB국민은행 Liiv M 2020-2021 여자프로농구 PO(3전 2승제) 2차전에서 신한은행을 71대 60으로 꺾었습니다.

KB는 2전 전승으로 PO를 통과해, 구단 통산 7번째로 챔피언결정전에 올랐습니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여파로 정규리그 도중 시즌이 종료된 지난 시즌을 제외하면, KB는 2017-2018시즌, 2018-2019시즌에 이어 3회 연속 챔프전에 진출했습니다.

KB의 챔프전 상대는 3일 오후 7시 아산 이순신체육관에서 열리는 정규리그 1위 팀 아산 우리은행과 4위 용인 삼성생명의 PO 3차전에서 결정됩니다.

리바운드 싸움에서 KB는 40대 28로 신한은행에 크게 앞섰습니다.

박지수가 KB 리바운드의 절반 이상인 24개를 잡아냈고, 득점도 21점으로 팀에서 가장 많이 올리며 더블더블을 작성했습니다.

박지수는 1차전에서도 23득점 27리바운드로 더블더블을 올렸습니다.

추격을 따돌리는 알토란같은 3점 3개를 포함해 14점을 올린 강아정도 빛났습니다.

신한은행 김단비는 19점 11리바운드 6어시스트로 제 몫을 다했으나 팀 패배를 막지는 못했습니다.

(사진=WKBL 제공, 연합뉴스)

Football news:

맨시티는 17 세 윙어 플루미넨스 카이키를 1200 만유로에 양도하기로 했습니다
Fonseca1:1Atalanta:로마에서 두 번째로 절반과 캐릭터를 보였
5 년 전,e 스포츠는 자체 슈퍼 리그를 구축하고있었습니다. 이 프로젝트는 선수들의 불만으로 인해 실패했습니다
Keylor 나바스가 최고의 리그 1 플레이어에서 월
로저스에서 3-0 으로와 웨스트 브롬:Leicester 을 재생할 수 있습이 훨씬 더
상트 페테르부르크의 추가 유로 경기에 대한 소로킨:결정은 정치적 차원에서 이루어져야한다. 는 동안 그것은 받지 않습니다
Gasperini 에 1-1:Atalanta 있어야 맞 로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