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star Bookmark: Tag Tag Tag Tag Tag
Korea

KCC, 충남 대죽공장에 8.5MW급 지붕형 태양광 발전소 증설

[데일리한국 박창민 기자] KCC는 충남 서산시 대산읍에 있는 대죽공장에 지붕형 태양광 발전소를 증설, 본격적인 전력 생산에 들어갔다고 23일 밝혔다.

이 발전소의 지붕에는 태양광 모듈 총 3만7483개가 설치됐다. 면적은 7만1401㎡(약 2만2000평)이다. 단일 사업장에 설치된 지붕형 태양광 발전소로서는 강원, 서울, 경기, 충청 등 중부권 내 최대 규모다.

발전 용량은 8.5MW 규모로 연간 10.4GW(기가와트)의 전력을 생산할 수 있다. 기존 대죽공장에서 운영한 태양광 발전설비를 더하면 발전 용량은 13.0MW로, 연간 전력 생산량은 15.0GW에 달한다. 이는 일반 가정(230kWh/월 사용 기준) 약 5436가구에 1년간 공급할 수 있는 전력량이다.

KCC 관계자는 “건물과 공장 옥상 등 유휴 부지에 태양광 패널을 설치, 전력을 생산하는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면서 “정부의 재생에너지 확대 정책에 발맞춰 도시형 태양광발전소 분야를 선도할 수 있도록 힘쓰겠다”고 말했다.

한편 KCC는 대죽공장을 비롯해 김천공장, 여주공장 등에서 지붕형 태양광 발전소 14개를 운영하고 있다. 발전소의 연간 전력 생산량은 약 35.6GW이며, 발전소 이용으로 줄어든 이산화탄소 배출량은 연간 1만6635톤이다.

All rights and copyright belongs to author:
Themes
IC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