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

마약 취해 인천에서 서울까지 광란 질주…30대男 추격전 끝 검거

© News1 DB
마약에 취해 인천에서 서울로 차량을 몰며 난폭운전을 한 30대 남성이 경찰에 붙잡혔다.

서울 영등포경찰서는 마약류관리법 위반 등의 혐의로 30대 남성 A씨를 체포해 구속영장을 신청했다고 19일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A씨는 지난 16일 밤 마약에 취한 상태로 자신의 SUV를 몰며 인천에서 서울까지 난폭운전을 한 혐의를 받는다.


당시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은 인천에서부터 A씨에게 차를 세울 것을 요구했으나, A씨는 멈추지 않고 계속 난폭운전을 이어갔다. 이 과정에서 경찰관 1명이 발목을 다치는 부상을 입었고 일반 차량 4대도 파손됐다. A씨는 같은 날 오후 11시25분쯤 추격전 끝에 서울 용산구 국방부 인근에 차를 세우고 달아나다 검거됐다.
A씨는 음주 상태는 아니었으나 마약 간이검사 결과 양성 반응이 나왔다고 경찰은 밝혔다.
경찰은 A씨 검거 이튿날인 17일 구속영장을 신청했다. 법원은 19일 A씨에 대한 구속 피의자심문(영장실질심사)를 진행했다. 영장실질심사 결과는 이날 중 나올 예정이다.




(서울=뉴스1)

창닫기
기사를 추천 하셨습니다마약 취해 인천에서 서울까지 광란 질주…30대男 추격전 끝 검거베스트 추천 뉴스

Football news:

셰필드와 0 시 3 분 후 람파드:첼시는 상위 4 위를 위해 싸워야합니다. 나는 많은 것을 배웠다
시몬 인자기:라치오를위한 스커데토-챔피언스 리그에서 장소. 승리 세리에 a 의 이야기는 과장되었다
플레이어 프리미어 리그는 그가 익명으로 게이 것을 인정했다. 이 편지는 나오는 후 자살 축구 선수의 이름을 따서 명명 재단에 의해 신문에 보내졌다
메시는 라 리가 20 어시스트를 부여하고있다. 이 11 년 대회의 최고의 결과이다
첼시는 프리미어리그에서 적어도 3 골을 11 개월 만에 처음으로 잃었습니다
메시는 리그에서 시즌 20+20 점을 득점 헨리의 성과를 반복했다. XXI 세기에,그들은 단지 그것을했다
레기아는 5 년 만에 4 번째로 폴란드 우승을 차지했습니다. 이 타이틀 리그 기록을 반복(1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