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

‘미스트롯2’ 신데렐라 양지은, 최종 우승… “위로됐으면”

트롯 경연 프로그램 ‘미스트롯 시즌2’ 방송화면 캡처. TV조선 제공

국내 간판 트롯 오디션 프로그램 ‘미스트롯’(TV조선) 두 번째 시즌 결승전에서 ‘기적의 신데렐라’ 양지은(31)이 최종 우승을 거머쥐었다.

5일 일산스튜디오에서 생방송으로 진행된 ‘미스트롯2’ 결승전에서 양지은은 진(眞)의 자리에 올라 전 시즌인 ‘미스터트롯’ 우승자 임영웅으로부터 왕관과 트로피를 건네받았다. 상금으로는 1억5000만원이 지급되며 조영수 작곡가의 신곡도 받게 된다.

양지은은 수상 소감에서 “팬들 사랑 덕분에 받았다. 진에 걸맞은 좋은 가수가 돼서 여러분께 위로를 드릴 수 있는 좋은 노래를 많이 들려드리겠다”고 말했다. 선(善) 홍지윤, 미(美) 김다현을 비롯해 김태연, 김의영, 은가은, 별사랑이 뒤를 이었다.

양지은은 제주도 토박이로 ‘미스트롯2’에 출연하기 위해 상경했다. 가수라는 꿈을 접고 둘째 아이를 출산했을 당시 ‘미스트롯1’을 시청했다가 이번 시즌 출연을 결심했다. 특히 양지은은 준결승전 직전 탈락했지만, 출연자 진달래가 학교 폭력(학폭) 논란으로 하차하며 그 자리를 대신했다.

트롯 경연 프로그램 ‘미스트롯 시즌2’ 방송화면 캡처. TV조선 제공

이번 투표에는 무려 622만표가 몰려 시청자의 높은 관심을 반영했다. 앞서 팬덤 경쟁이 과열되면서 한 지역 단체가 특정 후보에 투표하도록 독려하는 문자 메시지를 주민들에게 보낸 사실이 알려져 논란을 빚었을 정도였다.

아울러 이날 방송에서는 임영웅의 신곡 무대도 공개돼 오전 중 공개될 시청률이 '미스터트롯' 마지막회가 기록했던 35.7%도 깰 수 있을지 주목된다.

‘미스트롯2’는 전 시즌 ‘미스터트롯’과 비교하면 화제성은 다소 떨어졌지만, 시청률은 28.6%(닐슨코리아 유료가구)로 시작해 8회 만에 30%를 돌파했다. 이후에도 성적을 꾸준히 유지하면서 원조 트로트 오디션 프로그램으로서의 입지를 공고히 했다.

TV조선은 여전히 강력한 팬덤을 자랑하는 ‘미스터트롯’ 톱(TOP)6가 출연하는 기존 예능에 더해 ‘미스트롯2’ 출연진이 나오는 후속 프로그램을 선보이고, 간판 오디션인 ‘미스터트롯’ 시즌2 등 기획에도 착수할 예정이다.

권남영 기자 kwonny@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Football news:

페르난 잡은 산의 얼굴과 그의 부트로 그는 배치에서 잔디
Ole Gunnar Solscher:심사 위원의 실수는 시험입니다.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에서 교육,심판은 의도적으로 만들
Gasperini 게임을하기 전에 유벤투스:호나우두가 실제 현상이지만,그것은 더 나은 것을 경우 Dybala 놓친 일주일에 두
바르셀로나는 뎀벨레를 5 천만 유로로 추정합니다. 유벤투스 낮출 수 있습니다 가격에 포함 Rabiot 에서 거래
플릭은 시즌이 끝날 무렵 바이에른 뮌헨에서 은퇴했다고 발표했다. 그는 예상을 독일 국가 팀
Thomas Tuchel:Chelsea 는 FA 컵과 챔피언스 리그 준결승에 진출하고 있으며 프리미어 리그 상위 4 위 안에 들기를 원합니다. 앞서 결정적 경기가 있습니다
도시으로 돌리는 것 기술 monster:그들이 초대된 천체 물리학-전술과 협력,그것은 제조업체 및 구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