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

문 대통령, 시진핑 메시지 받아…“새로운 30년 장기협력안 마련하자”

문재인 대통령이 26일 오후 청와대에서 왕이(王毅) 중국 외교담당 국무위원 겸 외교부장을 만나 악수하고 있다.연합뉴스

문재인 대통령이 26일 오후 청와대에서 왕이(王毅) 중국 외교담당 국무위원 겸 외교부장을 만나 악수하고 있다.연합뉴스

문재인 대통령이 26일 1년 만에 한국을 찾은 왕이 중국 외교부장을 만나 “2년 뒤 한중수교 30주년을 맞이해 새로운 30주년을 기대하는 장기적 협력방안을 마련하자”고 말했다. 왕 부장은 이날 문 대통령에게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의 구두 메시지를 전했다. 문 대통령은 이날 오후 청와대에서 왕이 중국 외교부장을 접견하고 코로나19로 어려운 상황에서도 방한한 것을 환영했다. 문 대통령은 왕 부장에게 “코로나로 어려운 상황 속에서도 양국 간에 다양한 고위급 교류가 계속되고 있는 것을 아주 기쁘게 생각한다”며 “여러 계기에 한중관계의 중시를 보여주신 시진핑 주석께 따뜻한 안부 인사 전해 주시기 바란다”고 인사했다. 문 대통령은 지난해 12월 왕 부장을 접견할 때는 “시진핑 주석을 곧 만나 뵐 수 있게 되길 고대한다”고 했지만, 이날 모두발언에선 만남에 대한 별도의 언급을 하지 않았다. 문 대통령은 이어 “앞으로도 우리 양국이 경제 협력과 함께 인적 문화적 교류 협력을 더 강화해 나감으로써 전략적 협력 동반자 관계를 더욱 긴밀하게 발전시켜 나가기를 바란다. 특히 2년 후 한중수교 30주년을 맞이하여 새로운 30년을 준비하는 그런 장기적인 발전 방안을 마련해 나가기를 바란다”고 했다. 또 문 대통령은 “특별히 그동안 한반도 평화프로세스 과정에서 중국이 보여준 건설적인 역할과 협력에 감사를 표한다”며 “우리 정부는 중국을 포함한 국제사회와 함께 한반도에서 전쟁을 종식시키고, 완전한 비핵화와 항구적 평화를 위한 노력을 멈추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문재인 대통령이 26일 오후 청와대에서 왕이(王毅) 중국 외교담당 국무위원 겸 외교부장(왼쪽 두 번째)을 접견하고 있다. 연합뉴스

문재인 대통령이 26일 오후 청와대에서 왕이(王毅) 중국 외교담당 국무위원 겸 외교부장(왼쪽 두 번째)을 접견하고 있다. 연합뉴스

왕 부장은 문 대통령 발언 뒤 “먼저 시진핑 주석님과 리커창 총리님이 대통령에 대한 가장 친절한 인사를 전하겠다”고 답했다. 왕 부장은 “지금 코로나19가 완전히 종식되지 않은 상황에서 제가 초청에 의하여 한국을 방문해서 제 맞은편에 앉아 계시는 강경화 장관님과 회담을 진행했다”면서 “이런 실질적인 행동을 통해서 우리가 대 한국관계에 대한 중시, 한국에 대한 중시, 그리고 한국이 코로나19 사태를 완전히 이길 수 있는 신뢰를 보여주기 위해서”라고 말했다. 이어 “(강 장관과) 회담을 통해서 우리는 열 가지 공감대를 이뤘다. 이 공감대 중에서는 양측의 협력, 그리고 지역 이슈에 관한 그런 공감대”라고 덧붙였다. 왕 부장은 “시진핑 주석께서는 대통령님과의 우정, 그리고 상호 신뢰에 대해서 매우 중요시하시며 특별히 저더러 대통령님께 구두 메시지를 전달해 달라고 하셨다”고 말을 맺었다. 이날 문 대통령의 왕 부장 접견에는 강경화 외교부장관과 노영민 대통령비서실장, 서훈 국가안보실장, 싱하이밍 주한 중국 대사 등이 참석했다. 왕 부장은 지난 25일 일본에서 스가 요시히데 총리를 예방하고 한국으로 이동했다. 이완 기자 wani@hani.co.kr

Football news:

리버풀은 프리미어 리그 마지막 87 샷 중 하나를 득점하지 않았습니다. 이 팀은 목표없이 4 연속 경기가
라 Sane:Pep 을 가르치고 그렇게 시작했을 듣고 작은 사람이 내 머리에
제이미 카라거:챔피언십은 리버풀에서 멀리 미끄러된다. 그들은 상위 4 에 들어가기에 대한 걱정 시작합니다,제목
리버풀은 69 프리미어 리그 게임(번리)에서 처음으로 안필드에서 잃었다. Klopp 의 팀은 아직 2021 에서 점수를 얻었습니다
세비야는 파푸 고메즈에 관심이
우랄 이브라히미의 신인:어디서나 RPL-스파클에 자신을 나타낼 것입니다. 좋은 리그 펌핑
유명 스위스 U21 스트라이커 Lungoyi 고 돌아가는 그에 대한 대출가 1.5 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