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

난치병으로 고생하던 이봉주, 수술 후 회복 중

'국민 마라토너' 이봉주가 수술로 통증의 원인을 제거한 뒤, 다시 달리고 싶다는 희망을 품었습니다.

이봉주의 소속사 런코리아는 유튜브 계정을 통해 이봉주의 근황을 전했습니다.

근육 긴장 이상증으로 1년 6개월 동안 불편한 생활을 했던 이봉주는 지난 7일 척수지주막 낭종(흉추 6∼7번 사이 낭종)을 제거하는 수술을 받았습니다.

이봉주는 "수술 경과는 대체로 좋은 편이다. 이제 (허리) 경련 현상도 거의 잡혔다"며 "의사 선생님도 긍정적으로 말씀하셨다. 많은 분이 걱정해주셔서 수술을 잘 받았다. 여러분들에게 제가 달리는 모습을 보여드리겠다"고 다짐했습니다.

이봉주는 1996년 애틀랜타 올림픽 남자 마라톤에서 은메달을 차지하고, 2000년 일본 도쿄 국제마라톤에서는 2시간7분20초의 한국 기록을 작성하며 '국민 마라토너'로 불렸습니다.

은퇴 후 방송에 출연하고, 대한육상연맹 임원 등으로 활동하던 이봉주는 지난해 초부터 원인을 모를 통증으로 고생했습니다.

(사진=런코리아 유튜브 채널 캡처, 연합뉴스)

Football news:

의 환상적인 이야기 서퍼주:그는 청동 후에는 심각한 두개골 부상(수 없었도 걸어)
아게로 고객은 물론의 줄기 세포 치료를 복원의 연골 무릎 관절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의 Varane 의 Mills:나는 그가 van Dijk 또는 Dias 와 같을 지 확신하지 못합니다. 6 가지 어려운 일치하는 라 리가에서 세계 챔피언스리그
멤피스 Depay:그들이 나를 반란군이라고 부르는 지 상관하지 않습니다. 레즈 많이 원하지 않기 때문에 그분은 좋은 사람이 분야에
Barca 는 messi 를 신인으로 등록 할 필요가 없습니다. 그는 작동 할 수있을 것입 훈련 캠프에서 로그인하지 않고 계약
페트코비치는 보르도를 향했다. 그는 2014 년부터 스위스 국가 대표팀과 함께 일했습니다
첼시를 포함할 수 있 조우마에서 다루는 세비야 대 Kund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