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

     브레이브걸스 오는 14일 컴백, 티저 이미지 공개 '3년 만의 컴백'

   
▲ 브레이브 엔터테인먼트 제공

[스타데일리뉴스=황규준 기자] 브레이브걸스가 3년 만의 컴백을 예고해 기대를 모으고 있다.

브레이브 엔터테인먼트는 금일 정오, 브레이브걸스 공식 SNS를 통해 티저 이미지를 공개했다. 공개된 이미지속에는 ‘브레이브걸스(Brave Girls)’의 이름과 ‘2020.08.14’라는 날짜만 적혀 있어 많은 팬들의 호기심을 자극하며 눈길을 사로잡았다.

또한, 아날로그 TV를 이용한 레트로 감성 물씬 풍기는 티저 이미지를 통해 앨범마다 다양한 장르와 컨셉을 시도해왔던 브레이브걸스가 이번에는 어떤한 비주얼 콘셉트와 음악를 선보일지에 대한 팬들의 궁금증을 증폭시켰다. 

3년 만에 컴백을 알리는 브레이브걸스는 지난 2018년, 민영, 유정, 은지, 유나 4인조로 재정비 후, 숨은 명곡이라는 호평을 얻었던 ‘롤린’을 하우스댄스장르로 새롭게 발매하여 눈길을 끌었으며, 브레이브걸스는 이번 앨범을 통해 한층 더 업그레이드된 음악적 성장을 보여줄 예정이라고 이야기를 전했다.

한편, 8월 14일 컴백을 확정 지은 브레이브걸스는 순차적으로 프로모션 콘텐츠를 공개할 예정이며, 컴백 막바지 준비에 박차를 가할 예정이다.  

Football news:

그것은 새로운 보루시아 영웅의 이름을 배울 시간이다. 지금 목표를 만드는 17 세 소년이 있습니다
파울로 폰세카:스몰 링을 로마로 데려 오는 것이 중요합니다. 우리는 단지 3 명의 중앙 수비수
아르테타 오 2:1 와 웨스트 햄:아스날로 만든 어려운 생활을 위해 자신과 손실을,그러나 그들은 싸웠다고 믿는 승리
팰리스 미드 필더 타운센드:더 큰 차이로 맨체스터 유나이티드를 이길 수 있었다. 우리는 순간
Philippe Coutinho:내가 이기고 싶을 만들기 위해 열심히 일을 모든 것이 잘 작동에 피치
첼시 토레스:나는 내가 최고 선수 남아있을 수 있다고 생각하지만,나는 불안정했다. 가 있었지만 충분한 성공
네빌 파손에 대한 처벌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절대적인 수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