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star Bookmark: Tag Tag Tag Tag Tag
Korea

옥천군새마을회, 라오스에 새마을운동 전파

associate_pic
【옥천=뉴시스】충북 옥천군새마을회가 라오스 폰커마을에 마을안길 포장비 400만 원을 전달한 뒤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옥천군 제공) photo@newsis.com
【옥천=뉴시스】이성기 기자 = 충북 옥천군새마을회(회장 강정옥)가 라오스 베인티안시 싸이타니 폰커마을에 새마을운동을 전파하고 돌아왔다.

  옥천군새마을회는 지난 4일부터 8일까지 3박5일 간 이 지역을 방문해 새마을 지구촌 공동체 운동의 하나로 도로 포장비를 지원하고, 생필품도 전달하는 국제협력사업을 펼쳤다고 11일 밝혔다.

  이번 라오스 방문에는 옥천군새마을회장단과 읍·면마을 지도자 등 25명이 참여했다.

  방문단은 방문 기간 폰커마을의 마을안길 포장 사업비 400만원을 전달하고, 도로 포장 봉사활동을 했다.

  폰커 초등학교에 학교비품과 신발, 체육복 등 생필품 285만원어치도 전달했다.

  전달식과 봉사활동 현장에는 현지 구청장과 부구청장, 농림부 관계자 등 공무원 10여 명과 마을주민 50여 명이 참석해 옥천군새마을회에 고마움을 전하고 도로포장 활동에 동참했다.

  새마을국제협력사업은 생명살림·평화나눔·지구촌 문명 대전환을 위한 지구촌새마을운동의 하나로 라오스, 미얀마 등 11개국 45개 마을을 대상으로 진행한다.

  현지 마을주민의 숙원사업을 선정 지원해 자립기반을 확대할 수 있게 지원하는 사업이다.

  강정옥 옥천군새마을회장은 “라오스에 도로 포장을 지원해 마을 기반 시설 개선에 도움을 줘 기쁘고, 더 나아가 새마을 정신을 전파할 수 있어 자부심을 느낀다”라며 “라오스에 새마을정신을 전파할 수 있도록 지원해준 옥천군에 감사의 마음을 전한다”라고 했다.

sklee@newsis.com

Themes
IC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