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

[오늘의 MBN] 강 위의 세상을 펼친 자연인 조성만

■ 나는 자연인이다 (3일 밤 9시 50분)

자연인 조성만 씨(64)는 낡은 머리띠 위로 무심히 쓸어 넘긴 머리카락, 멋들어진 점프 슈트를 입은 채 윤택을 맞이한다. 얼었던 땅이 녹아 물이 흐르는 산속 강에 항아리가 가득한 자연인의 집이 있다. 강원도 산골에서 태어난 그는 시골 인근에 자리한 지역 은행에서 사회생활을 시작했다. 300개가 넘는 비료 포대를 쌓고 자재 배달, 마트 영업까지 하는 등 자신의 생각과는 다른 은행 업무를 맡았다.

고된 고생 끝에 지점장 자리까지 오른 그는 어느 것에도 얽매이지 않고 자유롭게 살고 싶다는 욕심에 강 인근에서 삶을 시작했다. 조씨는 퇴직 전부터 긴 시간 이곳을 드나들며 삽으로 땅을 고르고 돌을 주워 와 담벼락을 완성했다. 은은한 촛불과 늘 음악이 흘러나오는 그의 낭만 주택으로 초대한다.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Football news:

하키미 요원:인테르가 여전히 챔피언스 리그에서 뛰고 있었다면,그들은 끝까지 끝까지 갔을 것입니다. 그는 좋다
Psg 는 Mbappe 가 계약을 갱신하지 않으면 Sancho 에 서명 할 수 있습니다. 맨체스터 유나이티드는 유지에 관심이 미드필더
호나우두는 지도자 근처에 없었다. 유벤투스는 그와 더 나아지지 않았고,그들은 별개의 길을 가는게 낫습니다. 전 유벤투스 선수 마우로 오 크리스티아누
펩 과르디올라:맨시티는 11 년 연속 챔피언스 리그에서 뛰게 됩니다. 이것이 가능하지 않은 누군가를 위해 프리미어 리그에서
예브게니 Savin 및 Tennisi 개최 첫 번째 선택 Krasava 축구 클럽
Aguero 의 에이전트는 바르셀로나에 본사를두고 있습니다. 바르셀로나에 관심이 있는 플레이어
앤디 로버트슨:몇 믿는 리버풀,그러나 우리는 여전히 게임에서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