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

파월 “금리인상 없다” 발언에도 亞증시 일제 급락

제롬 파월 미국 연준 의장이 당분간 금리를 현재 수준으로 유지하겠다고 밝혔음에도 아시아 주요 증시가 일제히 급락하고 있다고 CNBC가 24일 보도했다.

이날 오후 2시 현재 아시아 증시는 한국의 코스피가 1.81% 급락한 것을 비롯, 일본의 닛케이 1.27%, 홍콩의 항셍지수 2.82%, 중국 상하이종합지수 1.65%씩 각각 하락하고 있다.

이날 아시아 증시가 파월 연준 의장이 당분간 저금리를 유지할 것이라고 밝혔음에도 일제히 하락하고 있는 것은 투자자들이 관망세를 유지하고 있기 때문이라고 CNBC는 분석했다.

아시아 투자자들은 파월 의장의 발언이 향후 아시아 증시에 어떤 영향이 미칠지를 관망하며 보수적 접근법을 취한 것으로 보인다고 CNBC는 풀이했다.앞서 파월 의장은 23일 상원 금융위 청문회에서 인플레이션 목표치인 2%를 달성할 때까지 연준의 금리 인상은 없을 것이라고 밝혔다.(서울=뉴스1)
창닫기
기사를 추천 하셨습니다파월 “금리인상 없다” 발언에도 亞증시 일제 급락베스트 추천 뉴스

Football news:

아틀레티코는 시메오네의 대담한 계획 덕분에 더비의 전반을 통제했다. 그런 다음 게임이 열렸고 Casemiro 의 분출은 레알 마드리드를 구했습니다
메시의 라 포르타:바르셀로나는 가족입니다. 이를 확인하는 데 도움이 될 것입하는 역사에서 최고의 선수에 남아 있는 클럽
맨체스터 더비에서 무시 팬들을 대신 선수들을 만나 자신의 자동차,Zinchenko 제공하는 인터뷰,러시아어 Sulscher 휴식 시리즈 Pep
라 포르타에서는 대통령으로 선출의 바르셀로나:클럽에 다시 한 번 행복 및 경제적 지속 가능한
리버풀하지 않았습에서 리버풀에서 8 년 연속 리그 게임 이후 처음으로 1952 년
Pioli 에 대한 밀라노:우리는 자랑스럽게 생각합니다 우리는 젊은 팀은,그러나 우리가 필요한 안정성을
Laporta 는 다시 바르셀로나 대통령이되었습니다. 그 밑에서 클럽은 2009 년에 6 개의 트로피를 가져갔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