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

[포토] 텔레그램 성 착취 끝장, ‘이제 시작일 뿐’

텔레그램 성 착취 공동대책위원회 회원들이 26일 오후 서울 서초구 서울중앙지방법원 동문 앞에서 텔레그램 ‘박사방’ 조주빈과 공범 5명에 대해 중형이 선고된 뒤 기자회견을 열고 있다. 김봉규 선임기자 bong9@hani.co.kr

텔레그램 성 착취 공동대책위원회 회원들이 26일 오후 서울 서초구 서울중앙지방법원 동문 앞에서 텔레그램 ‘박사방’ 조주빈과 공범 5명에 대해 중형이 선고된 뒤 기자회견을 열고 있다. 김봉규 선임기자 bong9@hani.co.kr

텔레그램 성 착취 공동대책위원회 회원들이 텔레그램 ‘박사방’ 조주빈과 공범 5명에 대해 중형이 선고된 뒤 “이번 판결이 끝이 아니다”며 “성 착취의 뿌리를 찾고 가해자들이 죗값을 받을 수 있게 법과 제도를 정비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법원은 이날 조주빈에게 징역 40년을 선고하고, 함께 기소된 성인 공범 4명에게는 각각 징역 7∼15년, 미성년자인 이아무개 군에게는 징역 장기 10년에 단기 5년을 선고했다. 재판부는 양형 사유에서 “조씨가 다수의 피해자를 유인·협박하여 회복 불가능한 피해를 입혔고, 모방범행 등 다른 추가 피해에 노출되게 했다”면서 “그런데도 조씨는 피해자들을 속였을 뿐 협박·강요를 하지 않았다는 주장을 한다. 그로 인해 피해자들을 이 법정 증인으로 나오게 했다”고 지적했다.
텔레그램 성 착취 공동대책위원회 회원들이 기자회견을 열고 있다. 김봉규 선임기자

텔레그램 성 착취 공동대책위원회 회원들이 기자회견을 열고 있다. 김봉규 선임기자

텔레그램 성 착취 공동대책위원회 회원들이 기자회견을 열고 있다. 김봉규 선임기자

텔레그램 성 착취 공동대책위원회 회원들이 기자회견을 열고 있다. 김봉규 선임기자

김봉규 선임기자 bong9@hani.co.kr

Football news:

Ex-유벤투스와 인터 플레이어 아사모아가 제공하는 삼프도리아와 제노바
세비야는 카를로스 페르난데스를 소치다드로 10+2 백만 유로에 팔았습니다
아르테타의 통화를 Edegor 에 중요한 역할을 선택에의 호의 무기고
케파를 인정 8 일 목표에 6 일치한 첼시
무사는 시즌이 끝나기 전에 웨스트 브롬으로 이동 할 수있다. 의 체크 업-화요일에(일)
Fikayo Tomori:말디니,the best defender,역사에 나를 불렀고 나는 내가에서 놀고 싶었 밀라노
베니 반환하지 않습니다 첼시면틴 잎,가지고 가지 않을 담당 뉴캐슬까지 소유권 변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