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

[Q&A] 사장님 최대 500만원 받나? 전기료 감면은 별도?

정부가 2일 의결한 추가경정예산안에 따르면 소상공인 버팀목자금 플러스 지원 대상은 3차 지원 때보다 105만명 늘어난 385만명에 이른다. 노래방·헬스장·유흥시설 등 집합금지 연장 업종은 이번에 500만원씩 지급된다. 이날 서울 강남구 한 노래방 입구 모습. 연합뉴스

정부가 2일 총 19조5000억원 규모의 맞춤형 피해지원 대책을 발표했다. 4차 긴급재난지원금으로 볼 수 있는 직접적 현금 지원은 약 8조1000억원이다. 소상공인 사업장 1곳 기준 최대 500만원을 받을 수 있다. 최대 180만원 전기료 감면은 별도다. 문답 형식으로 정리해봤다.

-모든 소상공인이 최대 500만원을 받나.

“아니다. 이번에도 업종마다 다르다. 영업금지 업종은 500만원, 올해 들어 영업이 금지에서 제한으로 완화된 곳은 400만원, 계속 영업 제한 업종은 300만원이다. 일반업종은 평균 매출이 20% 이상 감소하면 200만원, 이 외에는 100만원이다. 집합금지(연장)는 실내체육시설, 노래연습장, 유흥업소 등이며 집합금지(완화)는 학원, 겨울스포츠시설 등이다. 일반 업종 중 매출이 20% 이상 감소한 업종은 여행, 공연업 등으로 볼 수 있다.”


-연 매출 5억원(일반업종)이라 재난지원금을 받을 수 없었다. 이번에는 다른가.

“다르다. 4차 재난지원금은 일반업종 연 매출 기준을 4억원에서 10억원 이하로 높였다. 아울러 근로자 5인 이상인 약 40만곳도 신규로 지원금을 받을 수 있다.”

-전기료 감면은 별도인가.

“맞다. 집합금지·제한 업종에 대해 3개월간 전기요금도 추가 감면한다. 최대한도가 180만원이다.”

-사장은 1명인데, 헬스장과 노래연습장 등 가게가 여러 곳이다.

“정부는 4차 재난지원금부터 1인이 다수 가게를 갖고 있는 경우 중복 지원을 허용하기로 했다. 예를 들어 2개 운영 시 지원금액의 150%, 3개 운영 시 지원 금액의 180%, 4개 이상 운영 시 지원금액의 200% 등이다. 집합금지 업종을 4곳 이상 운영하면 최대 1000만원(500만원의 2배)까지 받을 수 있다는 얘기다. 다만 정부는 구체적인 기준은 추후 확정해 다시 공지하기로 했다. 또 최대 180만원 한도의 전기료 감면의 복수 사업장 인정 여부도 미정이다. 정부가 향후 결정해 공고할 계획이다.”

-소상공인 외 재난지원금 대상은.

“고용보험에 미가입된 특수형태근로종사자와 프리랜서도 50만~100만원을 받을 수 있다. 법인 택시기사도 전년 대비 매출이 감소하면 70만원을 받는다. 돌봄서비스 종사자에게도 50만원이 지급된다.”

-노점상과 대학생도 받을 수 있다고 들었다.

“그렇다. 지방자치단체 등에서 관리하는 노점상 약 4만곳은 사업자 등록을 전제로 50만원을 준다. 반면 무등록 등 영세 노점상은 따로 한계근로빈곤층에 주는 생계지원금 50만원을 신청할 수 있다. 소득 감소를 지자체에 증명하면 된다. 노점상 외에도 소득이 감소한 가구는 똑같이 50만원을 신청할 수 있다. 대학생은 학부모의 실직과 폐업이 있으면 5개월간 250만원 장학금을 지급한다.”

-집합금지 업종이다. 2~4차 재난지원금으로 받을 수 있는 총액은.

“사업장 한 곳 기준으로 선별 지급된 2~4차 재난지원금 총액은 1000만원이 될 예정이다. 2차 새희망자금 200만원, 3차 버팀목자금 300만원, 4차 버팀목자금 플러스 500만원이다.”

-재난지원금 외 대출금 지원도 있나.

“만기연장 및 상환유예 조치를 오는 9월 말까지로 6개월 연장한다. 직간접적 피해가 발생한 중소기업과 소상공인 중 원리금 연체, 자본잠식, 폐업 등 부실이 없는 경우다. 연 매출 1억원 이하 업체는 별도 증빙 없이 피해 업체로 간주한다. 연 매출 1억원 초과 업체는 원칙적으로 매출 감소 입증 자료를 제출해야 한다. 사업 시작한 지 1년 미만 등 증빙자료를 제출하기 어려운 경우 금융권 공동 양식상 경영 애로 사실 확인서를 제출해야 한다. 기존 신청자도 연장기한 내 만기가 도래하거나 유예기간이 끝나면 재신청할 수 있다.”

세종=전슬기 기자, 강창욱 기자 sgjun@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Football news:

릴리안 투람:피를로가 비판을받을 때 나는 웃는다. 할 수 없습니다 결과를 기대에서 차로 15 년 이상의 경험을
Bailly 는 계약 갱신을 거부 한 후 맨체스터 유나이티드를 떠날 수있었습니다. 그는 경기 시간에 불만이 있습니다
Pep 가르디올라:도시를 도달 할 것이 준결승하지 않는 경우 같은 실수를 했다 리옹
케인은 맨체스터 유나이티드 또는 맨 시티로 이사하기를 원합니다. PSG-에서 부과하 는 클럽에서 영국
호나우두 떠날 수 있는 경우 유벤투스 클럽 자격을 주지 않는 챔피언스리그
인종 차별 스캔들에 대한 디아카비:이야기는 끝나지 않았습니다. 내가 원하는 칼라 처벌
하키미 요원:인테르가 여전히 챔피언스 리그에서 뛰고 있었다면,그들은 끝까지 끝까지 갔을 것입니다. 그는 좋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