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star Bookmark: Tag Tag Tag Tag Tag
Korea

[SC코멘트]김태형 감독 "묵묵히 걸어온 유희관, 대기록 축하한다"

두산 베어스와 롯데 자이언츠의 2019 KBO 리그 경기가 18일 잠실구장에서 열렸다. 두산 김태형 감독. 잠실=허상욱 기자 wook@sportschosun.com/2019.08.18/
두산 베어스와 롯데 자이언츠의 2019 KBO 리그 경기가 18일 잠실구장에서 열렸다. 두산 김태형 감독. 잠실=허상욱 기자 wook@sportschosun.com/2019.08.18/

[잠실=스포츠조선 나유리 기자]두산 베어스가 상승 흐름을 제대로 탔다.

두산은 20일 잠실구장에서 열린 KIA 타이거즈전에서 6대2로 승리했다. 19일 SK전 더블헤더를 싹쓸이한데 이어 KIA전까지 승리한 두산은 3연승을 질주하며 1위 SK를 맹추격하고 있다.

선발 투수 유희관이 7⅔이닝 1실점 호투하며 역대 4번째 7년 연속 10승에 성공했고, 타선은 3회 집중타를 터뜨리며 승리할 수 있었다.

경기 후 두산 김태형 감독은 유희관에게 격려 멘트를 남겼다. 김 감독은 "유희관의 7년 연속 10승을 진심으로 축하한다. 그 동안 한결같은 노력으로 묵묵히 자기 역할을 다해온 유희관에게 박수를 보내고싶다"고 인사를 전했다.

잠실=나유리 기자 youll@sportschosun.com

Themes
IC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