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

'선두 질주' NC, 두산과 첫 격돌…7연승 노린다!

<앵커>

거침없는 기세로 선두를 달리고 있는 프로야구 NC가 7연승에 도전합니다. '디펜딩 챔피언' 두산과 올 시즌 첫 맞대결을 펼치고 있습니다.

김정우 기자입니다.

<기자>

NC 타선이 두산의 토종 에이스 이영하를 난타하면서 초반 주도권을 잡았습니다.

1회 선두타자 박민우의 2루타를 시작으로 나성범과 양의지, 이명기가 차례로 적시타를 때려 석 점을 올렸습니다.

NC 선발 라이트는 5회까지 삼진 5개를 잡아내며 무실점 호투했습니다.

6회 현재 4대 0으로 앞선 NC가 7연승을 바라봅니다.

---

9연패 중인 최하위 SK는 오늘(19일)도 힘겹게 출발했습니다.

1회 잇따른 내야 수비 실수 속에 키움에 대거 6점을 내줬습니다.

하지만 2회, 김강민과 정의윤의 적시타로 넉 점을 따라붙어 희망을 살렸습니다.

---

LG는 삼성을 상대로 화끈한 홈런 쇼를 펼치고 있습니다.

1회 라모스가 비거리 132미터짜리 시즌 5호 석 점 아치를 그려 홈런 공동 선두에 올랐고 오지환은 솔로포, 이천웅은 투런 홈런을 보탰습니다.

KIA도 나지완과 황대인, 한승택의 홈런포를 앞세워 롯데에 앞서갑니다.

KT 강백호도 한화 전 4회 시즌 5호 중월 투런 아치를 그려 홈런 공동 선두에 올랐습니다.

4회 만에 선발 전원 안타를 완성한 KT가 4연승을 바라봅니다.

(영상편집 : 남 일)

Football news:

다니엘 드 로시:사람들은 비겁한 메시를 호출,하지만 그들은 tv 에서 원격 제어를 위해 자신의 아내를 물어 두려워
다니엘 드 로시:호날두 목표 및 트로피에서 메시에 필적하지만,레오의 게임은 더 재미있다
펩 o5:0 뉴캐슬:남자 시티는 토너먼트와 상대에 대한 존중에서 더 많은 목표를 득점하려고합니다
누가 챔피언스 리그에 직접 들어갈 것입니까?
🚲Pique 는 에스파뇰 더비를 위해 자전거에 camp Nou 에왔다
데이비드 실바는 매 시즌 맨 시티에서 적어도 10 어시스트를 기록했습니다. 그는 121 클럽 어시스트를 가지고있다
벨레린은 아스날이 레스터에 대해 이기지 않았다는 사실에도 불구하고,나무의 대량 심기를 위해 지불 할 것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