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

신현준·전 매니저 ‘갑질’ 공방, 소송전 간다

신현준 소속사 “허위사실 유포에 법적 책임 묻겠다”

배우 신현준. 연합뉴스

배우 신현준. 연합뉴스

배우 신현준과 전 매니저 김아무개 대표 사이에서 벌어진 ‘갑질’ 공방이 결국 소송전으로 가게 됐다. 김 대표는 최근 신현준으로부터 13년간 부당대우를 받았다고 주장했다. 그는 13일에도 인터넷 매체 <더셀럽>에 신현준과 주고받은 문자메시지를 공개하며 비체계적 수익배분이 있었다고 주장했다. 이에 대해 신현준 소속사 에이치제이필름은 이날 입장을 내어 “거짓투성이인 김 대표는 물론, 이 사람이 제공하는 허위사실에 뇌동해 유포하는 행위에 대해 법적인 책임을 지게 하겠다”고 밝혔다. 소속사는 “신현준과 김 대표는 친구로 시작해 매니저로 발전, 첫 몇 년간은 신현준의 매니저 일을 봤다. 이후 수년간은 헤어지기도 하고 2010년부터 마지막 6년간 김 대표의 회사와 함께했다”고 설명했다. 이어 “오히려 그동안 신현준의 매니저가 여러 번 바뀐 데에는 김 대표의 여러 건의 직원(매니저) 임금 미지급과 임금체불에 의한 것”이라고 주장했다. 소속사는 신현준 외에 김 대표로부터 금전 문제로 피해를 본 사람들이 많아 증거를 수집했다고 덧붙였다. 한편, 신현준은 <한국방송>(KBS) 육아 예능 <슈퍼맨이 돌아왔다>에 예정대로 출연했다. 서정민 기자 westmin@hani.co.kr

Football news:

모나코는 1,300 만 유로에 대한 림스에서 디수시 수비수를 인수했다
쥬브는 2020/21 시즌 게스트 유니폼을 선보였다
상트 페테르부르크에서 유로 2020 에 대한 체르니셴코:연기에도 불구하고,조직은 팬존과 유럽 컵의 트로피 투어를 유지합니다
예수님은 너무 많은 패스트 푸드를 먹고 나쁜 경기 때문에 자신을 촬영하기 위해 사용. 그런 다음 개인 트레이너를 고용했습니다
데이비드 실바의 아버지:아들은 세리에 A 를 사랑하고 그가 40 이 될 때까지 그곳에서 놀 수 있다고 말한다
알렉시스 산체스:난 정말 인터에 머물 싶었다. 여기서 가족을 찾았어요^.미드 필더 알렉시스 산체스는 밀라노와 계약을 체결에 대해 이야기했다
에밀 헤스 키:리버풀 프리미어 리그를 촬영하지 않은 경우 살라는 다른 클럽으로 이동해야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