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rea

수자원공사·국립공원공단 “기후위기 공동대응”


한국수자원공사는 국립공원공단과 ‘재난정보 공유 및 공동대응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16일 밝혔다. 이번 협약은 두 기관이 각자 관리하는 재난정보를 공유하고 기후위기로 인한 홍수·가뭄 등 재해 복구에 공동 대응하기 위해 추진됐다. 수자원공사는 지난해부터 수문·산림 분야 공동연구 협약을 통해 강우량 정보를 공유하고 있고, 각 기관의 재난 예·경보 시스템에 활용 중이라고 소개했다. 이번 협약에는 강우량뿐 아니라 수위·기상 등 재난정보 공유 항목을 확대하고 재난 발생 시에도 공동대응을 위한 협력을 강화한다는 내용을 추가했다.

박재현 수자원공사 사장은 “국가 물관리 핵심 협력기관인 국립공원공단과 협약을 통해 향상된 재난대응으로 국민의 소중한 생명과 재산을 지키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세종=최재필 기자 jpchoi@kmib.co.kr

GoodNews paper ⓒ 국민일보(www.kmib.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국민일보 신문구독

Football news:

유벤투스는 높은 연봉 때문에 호나우두와 계약을 연장하기를 원하지 않는다. 그러나 이번 여름은 그가 떠나지 않을 것입니다
Khramtsov 의 금은 영웅주의입니다:그는 부러진 팔로 게임에서 싸웠습니다. Maxim 의 승리-엄마의 기억
리그 컵 결승에서 사리와의 충돌에 케파:이것은 큰 오해입니다. 내가 가지고 있지 않은 상해,나를 구매 시간과 팀에 도움이
맨체스터 유나이티드가 동의 전송 Varane 와 레알 마드리드에는 41 만 파운드를 포함하여 보너스를
뉴캐슬은 Tuanzebe 에 서명하고 싶습니다. 수비수를 떠날 것 맨체스터 유나이티드 인 Varane 의 전송
전 유벤투스 플레이 밝기만을 이동하 PAOK
케파 프로 프리미어 리그:골키퍼를위한 가장 어려운 리그. 그러나 나는 빨리 적응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