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star Bookmark: Tag Tag Tag Tag Tag
Korea

트럼프 "무역전쟁 오래 안 갈것, 中 만약 보복하면…"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15일(현지시간) 중국과의 무역 협상과 관련, "그들(중국)은 합의를 이루기를 매우 원한다"며 양자 간의 `무역전쟁`은 오래 가지 않을 것으로 생각한다고 말했다.

로이터와 AFP 통신에 따르면 트럼프 대통령은 이날 휴가지인 뉴저지주 모리스타운 공항에서 유세 집회 참석을 위해 뉴햄프셔주로 떠나기에 앞서 기자들과 만나 "우리가 중국과 아주 좋은 대화를 하고 있다고 생각한다"며 이같이 말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미국과 중국이 고율 관세를 주고받으며 갈등을 빚는 무역전쟁 상황과 관련, "그것이 길어질수록 우리는 더 강해질 것"이라며 "나는 그것이 꽤 짧게 갈 것이라는 느낌이 든다"고 말했다.

또 트럼프 대통령은 다음 달로 예정된 중국과의 협상 일정과 관련해 "내가 이해하기로는 회의는 여전히 진행 중"이라며 "우리는 전화로 이야기하고 있고 매우 생산적인 대화를 하고 있다"고 말했다.

그는 미국이 내달부터 3000억 달러 규모의 중국산 제품에 10%의 추가 관세를 부과키로 한 계획에 중국이 대응 조치를 고려하는 것에 관해서는 "우리는 중국과 매우 좋은 대화를 하고 있다"며 "만약 중국이 보복한다면 우리는 최후 형태의 보복을 할 것"이라고 경고했다.

로이터는 이와 관련, "트럼프 대통령은 중국이 미국의 관세에 대해 보복할 것으로 생각하지 않는다고 말했다"며 "구체적인 날짜는 발표되지 않았지만, 미국과 중국의 무역 협상가들은 다음 달 워싱턴에서 만날 예정"이라고 전했다.

[디지털뉴스국]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All rights and copyright belongs to author:
Themes
ICO