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logo
star Bookmark: Tag Tag Tag Tag Tag
Korea

‘文대통령에 막말’ 한국당 황영호 청주청원 당협위원장 공식 사과


최근 극우성향 단체 집회에서 문재인 대통령에 대한 막말과 욕설로 도마 위에 올랐던 자유한국당 황영호 청주 청원 당협위원장이 11일 공식 사과했다.

황 위원장은 이날 충북도청 브리핑룸에서 기자회견을 열어 “정치적 이해 관계에 따른 진영 간 찬반을 떠나 절제되지 못한 표현으로 논란을 일으킨 데 대해 이유 여하를 불문하고 사과를 드린다”고 밝혔다.

그는 지난 2일 청주 상당공원 인근에서 충북자유민주시민연합 주최로 열린 정권 규탄집회에 참석해 문 대통령에 대해 막말 등을 한 것으로 알려졌다.


황 위원장은 “오늘의 입장 표명은 그동안 제가 추구하고 실천하고자 노력했던 정치적 신념과 스스로 양심에 따른 판단”이라며 “앞으로 정치 활동을 해나가는 데 있어 커다란 교훈과 깨달음으로 삼겠다”고 말했다.
또 “당시 집회의 발언은 의도되거나 계산된 것은 전혀 아니다”라며 “평소 정책 비판은 할 수 있지만 정치인 등에 대한 인신공격은 안 된다는 생각을 하고 있다”고 강조했다.그러면서 “정치권도 오늘을 계기로 더 이상 소모적 논쟁을 종식해야 한다”며 “산적한 현안과 지역발전 방안에 대해 다 함께 지혜를 모아 달라”고 했다.황 위원장은 지난 6일 한국당 충북 청주시 청원구 당협위원장으로 추대됐다. 그는 내년 4월 치러지는 21대 총선에서 이 지역구에 출마할 예정이다.

청주 청원 선거구는 더불어민주당 충북도당위원장인 변재일 의원이 4선에 성공한 텃밭이다.

변 의원의 5선 도전이 유력한 가운데 청주가 고향인 바른미래당 김수민(비례대표) 의원이 출마를 준비하고 있다.




【청주=뉴시스】
창닫기
기사를 추천 하셨습니다‘文대통령에 막말’ 한국당 황영호 청주청원 당협위원장 공식 사과베스트 추천 뉴스
Themes
ICO